전체기사보기
일본6대일간지 ㅣ 정치 ㅣ 경제 ㅣ 사회 ㅣ 문화 ㅣ 연예 ㅣ 그라비아 ㅣ 스포츠 ㅣ 역사 ㅣ 인물 ㅣ 국제 ㅣ 뉴스포토 ㅣ 뉴스포토2 ㅣ 동영상 ㅣ 동영상2 ㅣ 독자 게시판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사업제휴 안내
소액투자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옥내소화전 두려워말고 사용해봅시다.
글쓴이 : 강대연 날짜 : 2020.04.05 09:20

요즘같이 고층건물에 화재가 많이 발생했을 때 자신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서는 화재예방과 소화 용품 사용법 숙지가 중요하다.

 
가장 기본적인 소화기 사용법은 어렸을 때부터 교육으로 대부분 알고 있겠지만 옥내소화전 사용법은 모르는 사람이 태반일 것이다.

 
대부분 아파트에는 층마다 옥내소화전이 설치되어 있으나, 옥내소화전 함 안에는 담배 꽁초, 담배 갑 등의 쓰레기들만 있는 실태다.

 
옥내소화전은 소방관들이 고층건물 화재를 진압할 때, 원활한 진화작업을 위해 설치된 소방시설이지만, 일반인들도 사용 가능하다. 사용법도 비교적 간단한 편이어서 최초 화재 발견자가 사용을 하여 초기진화를 한다면 인명 재산피해를 많이 줄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옥내소화전을 사용하려고 하지 않는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사용법을 잘 모르는 데에서 오는 두려움이 제일 클 것이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옥내소화전 사용법을 알려주는 시간을 가져보려 한다.

 
우선 화재가 발생하면 옥내소화전 위쪽에 위치한 비상벨을 눌러 화재 사실을 주위에 알리고 소화전함을 열어 호스와 관창을 화재지점으로 이동시킨다.

 
이때 중요한 점은 접어져 있는 호스를 바닥에 꼬이지 않게 뿌리는 것이다. 호스가 꼬이면 방수에 어려움을 줄 수 있기 때문이고, 호스가 꼬였다가 풀리면 순간적으로 수압이 커질 수 있기 때문에 사용자에게 무리가 갈 수 있다.

 
이렇게 호스 전개가 끝난 후 상단부에 있는 밸브를 열면 호스에 물이 찬다. 물이 찬 호스와 호스 하단부에 연결된 관창을 가지고 화점으로 이동한다. 그리고 관창을 왼쪽방향, 시계반대방향으로 열면 방수된다.

 
옥내소화전은 소화기 보다 오래 사용할 수 있고, 효과 또한 상당하다.

 
앞으로 우리 주위에서 옥내소화전을 보게 되면 함을 열고 어떻게 사용하는지 생각해봤으면 좋겠다. 그 생각이 추후 많은 인명, 재산피해를 막을 수 있는 중요한 열쇠가 될 수 있다.

전체 166435 현재페이지 1§ion= / 5548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6435 김포시, 주요 도로변 제초작업 실시 김정화 2020.06.03
166434 김포시, 걷고싶은 구래동 가마지천 산책로 조성 김정화 2020.06.03
166433 김포시, 2020 사회적경제 창업 공모전 실시 김정화 2020.06.03
166432 '모범형사' 장승조, 첫 형사 캐릭터 도전한 이유는? “돈에 휩쓸리지 않는 신념 가진 형사의 매력” 김정화 2020.06.03
166431 '십시일반' 대본 리딩 공개, 김혜준X오나라 대세배우 만났다 ‘기대↑’ 김정화 2020.06.03
166430 '오 마이 베이비' 정건주 키스 1초 전! 장나라 입술 향한 도발 모먼트! 김정화 2020.06.03
166429 예산군 공공시설사업소, 농촌 일손돕기 실시 김정화 2020.06.03
166428 예산군농업기술센터, 국가기술자격증인 식품가공기능사 취득과정 개강 김정화 2020.06.03
166427 예산군, 다각적인 도로명주소 홍보 실시 김정화 2020.06.03
166426 예산군, 고품격 산림행정 추진 위해 '잰걸음' 김정화 2020.06.03
166425 예산군, 정부양곡 부정유통 방지위해 재고조사 실시 김정화 2020.06.03
166424 예산군, 지방세정 종합평가 11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쾌거! 김정화 2020.06.03
166423 ‘라디오스타’ 현영, 8등신 원조 예능 여신 ‘라스’ 첫 출연! 김정화 2020.06.03
166422 ‘백파더’, 백종원 품에 안길 ‘요린이’ 공개 모집 X 제보 시작! 김정화 2020.06.03
166421 '야식남녀' 정일우 하차 + 시청자 테러까지, 강지영 최대 난관 봉착! 김정화 2020.06.03
166420 부산박물관, 동래관 선사실 관람환경 개선 위해 ‘휴실’ 김정화 2020.06.03
166419 부산시 긴급재난지원금, 오늘부터 요일 상관없이 신청하세요! 김정화 2020.06.03
166418 부산시, 물문제 만큼은 시민들에게 “투명하게” 김정화 2020.06.03
166417 부산시와 영도구, 클린에너지 도시 위해 손 맞잡다 김정화 2020.06.03
166416 국제관광도시 부산 추진 본격화! 밑그림 작업 돌입 김정화 2020.06.03
166415 '저녁 같이 드실래요?' 김서경, 간호사+비서까지 '멀티 플레이어' 김정화 2020.06.03
166414 아산시, 중소사업장 저녹스 버너 설치 지원 김정화 2020.06.03
166413 아산시, 지역수요 맞춤 ’경력단절여성 전문인력 양성‘ 눈길 김정화 2020.06.03
166412 민선7기 경기도, 4대 전략 토대로 '자가용보다 편리한 대중교통' 만든다 김정화 2020.06.03
166411 부천 드림스타트 아동은 방콕노리로 코로나19 극복한다! 김정화 2020.06.03
166410 부천시, 코로나19 확산 예방… “요양병원 전수점검” 김정화 2020.06.03
166409 부천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 강화 김정화 2020.06.03
166408 경기도의회 광명상담소, 생명사랑단 코로나19 대비 방역 시행 김정화 2020.06.03
166407 경기도의회 추민규 의원, 숲체험관 건립 위한 건축과 면담 김정화 2020.06.03
166406 경기도의원 연구단체‘건강한 경기도 만들기’,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가져 김정화 2020.06.03
 1  2  3  4  5  6  7  8  9  10  11 다음  5548 
최근 인기기사
일본관련정보 A to Z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광고/제휴 안내사업제휴 안내소액투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한국> 주식회사 올제팬 서울 송파구 오금로 87 잠실 리시온 오피스텔 1424호 Tel: 070-8829-9907 Fax: 02-735-9905
<일본> (株) ジャポン 〒169-0073 東京都新宿区百人町 2-8-13 FISS 605号
Tel: 81-3-6278-9905 Fax: 81-3-5272-0311 Mobile: 070-5519-9904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jpnews.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