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보기
일본6대일간지 ㅣ 정치 ㅣ 경제 ㅣ 사회 ㅣ 문화 ㅣ 연예 ㅣ 그라비아 ㅣ 스포츠 ㅣ 역사 ㅣ 인물 ㅣ 국제 ㅣ 뉴스포토 ㅣ 뉴스포토2 ㅣ 동영상 ㅣ 동영상2 ㅣ 독자 게시판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사업제휴 안내
소액투자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BTS 등 K팝 인기에 저작권 무역수지 역대 최대 ‘흑자’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3.30 11:21

지난해 우리나라 저작권 무역수지가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10년 이래 역대 최대 규모인 16억 2000만 달러, 약 2조 원의 흑자를 달성했다.

 

지난 24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중 지식재산권 무역수지(잠정)’에 따르면 2019년도 우리나라 지식재산권 무역수지는 총 8억 달러의 적자를 기록했지만, 저작권 무역수지는 16억 2000만 달러 흑자를 나타냈다.

 

이는 2013년에 저작권 무역수지가 처음으로 적자에서 2000만 달러 흑자로 돌아선 이후 2015년에 6억 8000만 달러, 2018년에 14억 7000만 달러에 이어, 2019년도에도 흑자폭의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 지난해 4월 28일 광주 서구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기원 슈퍼콘서트에서 그룹 방탄소년단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사진=광주세계수영대회 조직위원회)  ©


문화체육관광부는 2010년부터 2019년까지 ‘지식재산권 무역수지’ 자료를 종합적으로 분석한 결과, 우리나라의 저작권 무역수지는 지난 10년간 총 25억 달러(약 3조 원) 규모의 성장을 이뤄 왔으며, 2013년부터는 7년 연속으로 무역수지 흑자를 기록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 무역수지’는 ‘연구개발 및 소프트웨어 저작권’과 ‘문화예술 저작권’의 수출입 통계를 기반으로 한국은행이 매년 집계해 발표한다.

 

우리가 해외에 수출하는 게임, 데이터베이스 등은 ‘연구개발 및 소프트웨어 저작권 무역수지’에 포함되고, 방탄소년단(BTS) 등 한국 대중음악(K-Pop)과 드라마(K-Drama), 영화, 문학 작품 등의 수출은 문화예술 저작권 무역수지에 반영된다.

 

  ©


그간 연구개발 및 소프트웨어 저작권 무역수지는 지난 2011년 최초로 1억 2000만 달러(약 1460억 원) 흑자를 기록한 이래 꾸준하게 흑자 규모를 키워오고 있으며, 문화예술저작권 무역수지는 현재까지 적자이나 그 규모는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추세다.

 

특히, 지난해 저작권 무역수지의 경우 ‘연구개발 및 소프트웨어 저작권 무역수지’가 역대 최대 흑자 규모를 기록함과 동시에, ‘문화예술 저작권 무역수지’는 역대 최소의 적자 규모를 기록해 우리나라 저작권 무역수지가 역대 최대 흑자 규모 달성이라는 성과를 도출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한국은행이 그간 발표한 자료를 종합해 보면 지난 10년간 우리나라의 저작권 수입은 2010년 총 17억 7000만 달러에서 2019년 총 70억 1000만 달러로 약 3배가 증가한 반면, 저작권 수출은 같은 기간 동안 총 8억 9000만 달러에서 86억 2000만 달러로 약 8.6배나 증가한 것을 알 수 있다.

 

이는 중국과 동남아시아 국가는 물론이고 영국, 일본 등 콘텐츠 선진국을 포함한 전 세계를 상대로 한류 콘텐츠 수출을 꾸준히 늘려온 결과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김재현 문체부 저작권국장은 “저작권 무역수지는 우리 콘텐츠산업의 국제적 위상을 객관적으로 추정할 수 있는 통계 지표라는 점에서 역대 최대 흑자 달성은 더욱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화상품 수출이 100달러 증가할 때 정보통신(IT) 제품, 의류, 화장품 등의 수출액은 약 248달러가 증가한다는 수출입은행 연구결과도 있는 만큼, 정부는 앞으로도 저작권 무역수지의 흑자 규모가 계속 커질 수 있도록 저작권 생태계 조성과 해외에서의 한류 콘텐츠 저작권 보호를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체 166814 현재페이지 1§ion= / 556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6814 남양주시 주민자치위원회, 세 번째 착한 기부금 1,000만원 전달 김정화 2020.06.05
166813 남양주시 관광농업연구회, 온라인 스마트기기 지원에 동참하고자 100만원 기탁 김정화 2020.06.05
166812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경기북부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 개최 김정화 2020.06.05
166811 아산시 코로나19 확진자 발행, 선제적 예방조치 ‘어린이집 휴원’ 김정화 2020.06.05
166810 오산시 ‘2020 사회적경제 아카데미’ 수료생 배출 김정화 2020.06.05
166809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안전개최 위한 마스크 전달받아 김정화 2020.06.05
166808 아산시, 제25회 환경의 날 기념 환경정화활동 전개 김정화 2020.06.05
166807 수돗물품질보고서, 성남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김정화 2020.06.05
166806 성남시 사회적약자를 위한 배설케어로봇 보급사업 추진 김정화 2020.06.05
166805 세종시, 환경의 날 기념 환경보전 유공자 표창 김정화 2020.06.05
166804 세종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 김정화 2020.06.05
166803 세종시 기능인, 땀과 열정의 기량을 펼친다 김정화 2020.06.05
166802 세종시 “역사 살아 숨 쉬는 산책로 함께 걸어요” 김정화 2020.06.05
166801 세종시 도담동‘나눔동참’착한가게 5곳에 현판 전달 김정화 2020.06.05
166800 세종시 한솔동 그늘막 12개 보관·작동상태‘이상무’ 김정화 2020.06.05
166799 세종시 “시민 힐링공간 방축천 우리 손으로 만들어요” 김정화 2020.06.05
166798 세종시 전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 국토대청결 봉사활동 김정화 2020.06.05
166797 경기도민 9.3% 코로나19로 일자리 잃었다. 20대가 가장 많아 김정화 2020.06.05
166796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돌봄 사각지대 어르신을 위한 봉사활동 아산시사회복지협의회 2020.06.05
166795 포천시, 희망찬 인생2막을 위한 노인일자리 공동작업장 3호점 ‘반월공동작업장’ 개소 김정화 2020.06.05
166794 포천시, 체납차량 기획단속 및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반 연중 운영 김정화 2020.06.05
166793 포천시육아종합지원센터 가정양육지원사업 ‘놀이지도사의 온라인(유튜브) 놀이 교실’ 김정화 2020.06.05
166792 경기도, 광명시흥 도시첨단산업단지에 수열에너지 활용한 신재생 친환경단지 조성 김정화 2020.06.05
166791 '슈주 리턴즈4' 예성-려욱-규현, 국내 첫 앨범 발매! 슈퍼주니어-K.R.Y. 앨범 제작기 大공개! 김정화 2020.06.05
166790 한국농촌지도자부여군연합회, 삼광벼 재배확대 권농행사 김정화 2020.06.05
166789 부여군 백제문화단지, 홍제문 개방 기념 프로모션 진행 김정화 2020.06.05
166788 부여군, 청년정책 네트워크 활동 재개 김정화 2020.06.05
166787 박정현 부여군수,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기부 동참 김정화 2020.06.05
166786 구리시,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위 ‘온택트’ 출범 김정화 2020.06.05
166785 구리시, 행안부 재난관리평가 ‘4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김정화 2020.06.05
 1  2  3  4  5  6  7  8  9  10  11 다음  5561 
최근 인기기사
일본관련정보 A to Z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광고/제휴 안내사업제휴 안내소액투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한국> 주식회사 올제팬 서울 송파구 오금로 87 잠실 리시온 오피스텔 1424호 Tel: 070-8829-9907 Fax: 02-735-9905
<일본> (株) ジャポン 〒169-0073 東京都新宿区百人町 2-8-13 FISS 605号
Tel: 81-3-6278-9905 Fax: 81-3-5272-0311 Mobile: 070-5519-9904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jpnews.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