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보기
일본6대일간지 ㅣ 정치 ㅣ 경제 ㅣ 사회 ㅣ 문화 ㅣ 연예 ㅣ 그라비아 ㅣ 스포츠 ㅣ 역사 ㅣ 인물 ㅣ 국제 ㅣ 뉴스포토 ㅣ 뉴스포토2 ㅣ 동영상 ㅣ 동영상2 ㅣ 독자 게시판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사업제휴 안내
소액투자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녹두꽃’ 조정석 윤시윤, 역대급 파란만장한 형제 스토리 예고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4.25 10:31



‘녹두꽃’ 조정석 윤시윤,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스토리가 시작된다.

 

4월 26일 바로 내일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극본 정현민/연출 신경수)이 드디어 첫 방송된다. 동학농민혁명을 본격적으로 그린 민중역사극 ‘녹두꽃’은 작품성, 메시지, 배우들의 열연 등 모든 면에서 ‘역대급 대작’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드라마 ‘녹두꽃’을 한 줄로 설명하면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다. 같은 아버지에게서 태어났지만 시대의 아픔 속에서 전혀 다른 삶을 살아야 했던 이복형제 조정석(백이강 역), 윤시윤(백이현 역)이 주인공인 것이다. 이들이 그려낼 처절한 형제의 운명과 삶에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4월 25일 ‘녹두꽃’ 제작진이 첫 방송을 하루 앞두고 극중 이복형제인 조정석과 윤시윤의 의미심장하고도 뭉클한 모습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조정석과 윤시윤은 늦은 밤 단둘이 마주서 있다. 옷차림만 봐도 두 사람이 다른 상황에 처해 있음을 알 수 있다. 백가(박혁권 분)의 정실부인이 낳은 윤시윤은 동생임에도 말끔한 도포 차림에 갓까지 쓰고 있다. 반면 백가가 정실부인의 시녀를 겁탈해 태어난 얼자 조정석은 형임에도 불구하고 허름한 옷을 입고 있다. 1894년 이 땅을 지배하던 계급사회의 단면을 볼 수 있다.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것은 서로를 바라보는 형제의 눈빛이다. 신분이라는 굴레 때문에 형제지만 마냥 가까워질 수 없는 두 사람이 서로를 안타까움과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보는 것이다. 많은 말을 하지 않아도 알 수 있는, 하지만 겉으로 드러낼 수 없는 형제의 마음이 오롯이 느껴진다. 

 

특히 해당 장면이 앞서 티저에서 공개된 장면이라 더욱 궁금증을 유발한다. 어둠 속에서 조심스럽게 동생 윤시윤 눈물을 닦아주는 조정석 모습이 묵직한 울림을 선사했다. 이후 조정석은 인터뷰를 통해 해당 장면이 극중 인물 감정에 깊이 몰입해 했던 애드리브임을 밝혀 더 큰 화제를 모았다. 두 배우의 케미스트리, 탁월한 열연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 일으켰다.

 

이와 관련 ‘녹두꽃’ 제작진은 “조정석 윤시윤은 우리 드라마를 이끌어갈 주인공이다. 두 배우가 연기하는 이복형제는 125년 전 이 땅을 잠식한 좌절과 아픔, 그 안에서 고통 받는 사람들의 상황을 처절하게 보여준다. 깊이 있는 연기력과 호흡까지 자랑하는 두 배우의 활약에, 이들이 첫 회부터 선사할 묵직한 울림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2019 상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은 4월 26일 금요일, 바로 내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SBS 금토드라마 ‘녹두꽃’

전체 154948 현재페이지 1 / 516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54948 전국 지자체, 올해 소방·복지직 등 지방공무원 3만2,042명 채용 김정화 2020.02.19
154947 올해 중소기업 한류 마케팅사업 정보 한눈에 김정화 2020.02.19
154946 실감형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지원 대상 공모 김정화 2020.02.19
154945 고흥소방서, 겨울철 임야(들불)화재 주의 당부 한승희 2020.02.19
154944 경남도, 2020년 하수도사업 예산 2,957억 원 신속집행 나서 김정화 2020.02.19
154943 경남도, 유니버설디자인 도시구현 위한 가이드라인 수립 김정화 2020.02.19
154942 경남도, 가축재해보험 가입비 지원에 66억 원 투입 김정화 2020.02.19
154941 경남FC, NH농협은행경남본부의 스폰서십으로 올해 K리그 활약 기대 김정화 2020.02.19
154940 경상남도, 4차 산업시대 공간정보 구축이 청년 일자리 만든다. 김정화 2020.02.19
154939 경남 기후‧환경네트워크 ‘저탄소 생활 실천운동’에 앞장선다. 김정화 2020.02.19
154938 ‘트로트퀸’ 무대 찢고 나온 섹시퀸들 ‘막강 화력 예고’ 김정화 2020.02.19
154937 여수 돌산119, 소방차 길터주기 캠페인 실시 주형근 2020.02.19
154936 한국 무예 진흥을 위한 제언 오경수기자 2020.02.19
154935 이재명 경기도지사,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대응태세 긴급점검 김정화 2020.02.19
154934 구리시, 문화예술인 대상 ‘공연장 대관료 90%’ 지원 김정화 2020.02.19
154933 구리시, 와이에스팜에서 방역마스크 10,000장 후원받아 김정화 2020.02.19
154932 구리시 인창동, “우리동은 우리가 지킨다” 김정화 2020.02.19
154931 대체불가 배우 김서형, 그녀에 의한 ‘아무도 모른다’ 김정화 2020.02.19
154930 대구시 2020년 전기자동차 및 이륜차 민간 보급 시작 김정화 2020.02.19
154929 새로운 대구시민의 날 기념식 취소 김정화 2020.02.19
154928 경기도 하드웨어와 러시아 소프트웨어의 만남… 경기러시아기술협력센터 협력사업 물꼬 김정화 2020.02.19
154927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빈틈 1도 없는 연기력의 임주환, 이번엔 피투성이로 발견?! 김정화 2020.02.19
154926 ‘해투4’ 초딩 입맛 전현무 취향 저격, 채식 밥상 소개 "팔아도 돼요?" 김정화 2020.02.19
154925 ‘아무도 모른다’ 류덕환 “이야기의 사회적 시각, 김서형 믿음으로 출연 결심” 김정화 2020.02.19
154924 '하이바이,마마!' 배해선, 며느리 귀신 ‘성미자’로 찰떡 변신! 김정화 2020.02.19
154923 정우성X배성우 향한 아티스트컴퍼니 배우들 특급 응원! 김정화 2020.02.19
154922 아이유, 과즙미 낭낭한 팔색조 ‘요정 매력’ 발산 화보 공개 김정화 2020.02.19
154921 트렌디한 청하 공항패션, 봄이 온듯한 신발 김정화 2020.02.19
154920 여수소방서, 봉계동 봉강마을 겨울철 들불화재 예방 교육 실시 소석민 2020.02.19
154919 충남도의회 안건해소위, 화재진압·인명구조 대책 마련 주문 김정화 2020.02.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165 
최근 인기기사
일본관련정보 A to Z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광고/제휴 안내사업제휴 안내소액투자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한국> 주식회사 올제팬 서울 송파구 오금로 87 잠실 리시온 오피스텔 1424호 Tel: 070-8829-9907 Fax: 02-735-9905
<일본> (株) ジャポン 〒169-0073 東京都新宿区百人町 2-8-13 FISS 605号
Tel: 81-3-6278-9905 Fax: 81-3-5272-0311 Mobile: 070-5519-9904
Copyright ⓒ JP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jpnews.kr for more information